포항·경주·영덕·울진·울릉 업체 ‘경제통계 통합조사’
포항·경주·영덕·울진·울릉 업체 ‘경제통계 통합조사’
  • 안찬규기자
  • 등록일 2020.07.06 18:54
  • 게재일 2020.0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북지방통계청 포항사무소(소장 김원식)는 오는 8월 14일까지 포항, 경주, 영덕, 울진, 울릉 등 5개 지역 업체 6천여곳을 대상으로 ‘2020년 경제통계 통합조사’를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경제통계 통합조사는 중복조사 최소화로 사업체 응답부담을 줄이고자 통계청에서 실시하는 9종의 경제통계조사를 동시에 진행한다. 기업활동조사와 서비스업조사, 운수업조사, 광업·제조업조사, 프랜차이즈조사, 법인기업구조조사, 소상공인실태조사, (월간) 광업·제조업동향조사, 서비스업동향조사 등이다. 조사항목은 사업의 종류, 종사자 수, 사업실적 등과 매장면적, 객실(석) 수, 연간 제품별 출하액 등 업종별 특성항목을 조사한다.

결과는 조사별로 2020년 11월∼2021년 2월에 공표 예정이며, 산업별 구조변화, 산업연관표·국민소득추계, 일자리 창출 등과 관련된 정부의 각종 경제정책 수립 및 평가, 연구기관·대학의 연구·분석 등에 활용된다.

김원식 소장은 “급변하는 경제·사회구조 변화에 대하여 정부가 각종 경제정책을 올바르게 수립하려면 정확하게 작성된 통계가 뒷받침되어야 한다”며 “정확한 통계작성은 조사대상처의 정확한 응답에서 시작되므로 조사 대상으로 선정된 업체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정확한 응답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안찬규기자 ack@kbmaeil.com
안찬규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