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뇌연구원, 종양 성장 억제 핵심기술 벤처기업에 이전
한국뇌연구원, 종양 성장 억제 핵심기술 벤처기업에 이전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20.05.21 20:10
  • 게재일 2020.0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뇌연구원(KBRI·원장 서판길)이 종양의 성장을 억제하기 위한 인체 내 전기장 분포 해석 소프트웨어를 개발해 국내 벤처기업 (주)필드큐어에 이전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기술은 인지과학연구그룹 이찬희 박사 연구팀이 개발했으며, 설립 이후 다섯 번째 기술이전으로 한국뇌연구원은 (주)필드큐어에서 정액기술료를 받게 된다.

기술의 핵심은 수치해석 기법을 이용해 인체 내 전기장 분포를 계산해 종양세포가 위치한 정확한 지점에 특정 세기의 전류가 흐를 수 있도록 했다.

이를 통해 종양세포에 전기장이 효율적으로 집중되게 함으로써 암 치료에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김영태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