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팔로세비치‘K리그1’ 2라운드 베스트11에
포항 팔로세비치‘K리그1’ 2라운드 베스트11에
  • 이바름기자
  • 등록일 2020.05.20 19:45
  • 게재일 2020.0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문장 강현무도 함께 포함

포항 팔로세비치가 2경기 연속골로 K리그1 2라운드 베스트11에 뽑혔다. 포항의 수문장 강현무도 베스트11에 포함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0일 하나원큐 K리그1 2020 2라운드 MVP와 베스트11, 팀, 매치를 발표했다. 지난 주말 열린 K리그에서는 1, 2부리그 총 11경기 가운데 27골이나 터지며 경기당 평균 2.45골의 화끈한 골잔치가 열렸다. 특히 주니오(울산), 팔로세비치(포항), 안드레(대전), 안병준(수원FC)이 2경기 연속 골을 기록하는 등 물오른 득점력을 선보였다.

베스트11에 오른 팔로세비치는 지난 10일 포항과 부산의 경기에서 전·후반 내내 중원에서 깔끔하고 정확한 볼배급을 담당, 포항의 공격 편대를 전두지휘했다. 후반전에는 페널티킥 주자로 나서 골까지 기록하는 등 활약했다. 지난 16일 DGB대구은행파크에서 펼쳐진 대구전에서도 팔로세비치는 송민규의 패스를 받아 골로 연결시켜 두 경기 연속으로 골을 넣었다.

베스트 골키퍼에 이름을 올린 포항 강현무는 지난 16일 대구FC와의 경기에서 에드가, 세징야, 데얀 등 특급 골잡이들의 파상공세를 적극적인 움직임으로 막아내는 좋은 모습을 보여 1실점을 했음에도 베스트11에 포함됐다.

/이바름기자 bareum90@kbmaeil.com
이바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