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전국 점포에서 ‘황실 토종 유정란’ 선봬
현대백화점 전국 점포에서 ‘황실 토종 유정란’ 선봬
  • 김재욱기자
  • 등록일 2020.05.10 18:44
  • 게재일 2020.0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백화점은 전국 15개 전 점포와 e슈퍼마켓에서 ‘황실 토종 유정란’을 판매한다고 10일 밝혔다.

지난해 10월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국내 1호 산란용 토종닭으로 인증 받은 ‘황실 토종닭’이 낳은 달걀로, 백화점 업계에서 판매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에 출시되는 ‘황실 토종 유정란’은 현대백화점과 토종란 복원사업을 20여 년간 해온 안인식 대표가 1년간 협업 끝에 선보이게 됐다.

농가는 축적된 노하우를 활용해 양질의 달걀을 생산하고, 현대백화점은 생산된 달결을 100% 직매입해 마케팅과 판매를 담당하는 형태다.

‘황실 토종 유정란’은 사육환경과 사료에서도 차별화 했다. 동물복지 인증을 받은 1만3천223㎡(약 4,000평) 규모의 ‘황실토종닭농장(충북 충주시)’에서 5천수 가량의 토종닭을 자연 방목해 키우고, 기존 사료보다 약 3배 정도 비싼 유전자조작 농산물을 사용하지 않은(Non-GMO) 원료로 만든 유기농 사료를 먹인 것이 대표적이다.

판매 가격은 10입 기준으로 1만6천원이다.

/김재욱기자 kimjw@kbmaeil.com
김재욱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