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경북 농가돕기 40억원 농산물 판매촉진 행사
이마트, 경북 농가돕기 40억원 농산물 판매촉진 행사
  • 안찬규기자
  • 등록일 2020.04.01 19:10
  • 게재일 2020.0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경북 농가를 돕고자 판매촉진행사를 벌인다.

이마트는 경북농협, 경북 농식품 유통교육진흥원과 함께 오는 8일까지 40억원 물량의 경북 농산물을 판매한다고 1일 밝혔다.

영주·문경·안동지역 사과와 성주 참외, 김천과 의성에서 수확한 쌀 등이 대표 상품이다.

영덕 시금치와 청도 미나리, 의성 깐마늘 등도 평소보다 20∼40%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이마트 관계자는 “경북지역은 2월 이후 지역 축제와 행사가 전면 취소되는 등 코로나19 영향을 가장 크게 받아 농산물 직거래 매출이 거의 발생하지 않았다”면서 “경북의 사과 농가에서는 전체 매출 중 약 10∼20% 수준인 현지 직거래 매출이 90% 이상 급감하기도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개학 연기로 학교 급식 수요가 사라지면서 학교 급식 식재료 생산 농가도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마트는 경북농협과 함께 이번 행사 매출액의 1%가량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경북 농촌 지역 아동센터 50곳에 간식비로 기부할 예정이다.

또 2∼8일 농림축산식품부와 함께 50t 분량의 친환경 농산물을 신세계포인트 적립 조건으로 30% 할인 판매하고, 광어 80t을 사들여 광어회를 평소보다 40∼50% 저렴하게 판매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안찬규기자 ack@kbmaeil.com
안찬규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