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통합신공항 이전부지 '의성·군위'로 사실상 결정"
국방부 "통합신공항 이전부지 '의성·군위'로 사실상 결정"
  • 김진호 기자
  • 등록일 2020.01.29 09:43
  • 게재일 2020.0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의성 비안·군위 소보 공동후보지 모습.  /의성군청 제공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의성 비안·군위 소보 공동후보지 모습. /의성군청 제공

국방부는 29일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 부지로 의성 비안·군위 소보 공동후보지로 사실상 결정됐다고 밝혔다.

앞서 대구 군 공항 이전부지 선정위원회는 단독후보지(군위 우보)와 공동후보지(의성 비안·군위 소보)에 대한 주민투표 찬성률(50%)과 투표율(50%)을 합산해 점수가 높은 곳을 선정하기로 했다.

지난 21일 군위와 의성에서 한 주민투표 결과를 환산한 점수는 공동후보지(의성 비안·군위 소보)가 89.52로 단독후보지(군위 우보) 78.44보다 앞섰다.

하지만 군위군은 주민투표 결과와 관계없이 단독후보지 유치 신청을 했다.

국방부는 "군위군수의 유치신청은 이전부지 선정기준 및 주민투표 결과에 따라 이뤄져야 하는 절차적인 행정행위"라며 "6만여 명의 군위·의성군민이 참여한 주민투표 결과는 존중돼야 한다"고 말했다.

김진호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