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 찾은 관광객 9% 늘었다
문경 찾은 관광객 9% 늘었다
  • 강남진기자
  • 등록일 2019.11.26 20:14
  • 게재일 2019.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놀이·휴양시설 9곳서 증가세
수입금도 전년대비 7.8% 많아

[문경] 문경 놀이·휴양시설 관광객이 작년보다 9% 가량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문경관광진흥공단에 따르면 올해 들어 놀이·휴양시설 9곳 관광객은 84만9천449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78만1천247명보다 8.7% 증가했다.

수입금(64억6천337만원)도 작년(59억9천640만원)보다 7.8% 늘었다.

철로자전거, 캠핑장, 관광사격장, 자연휴양림 등은 관광객이 줄었지만, 유스호스텔, 오픈세트장, 새재 주차장 등은 증가했다.

농특산품직판장 수입금(24억1천500만원)이 17%, 오픈세트장 수입금(6억9천600만원)이 61% 증가했다.

문경관광진흥공단 관계자는 “9곳 가운데 6곳 관광객이 조금씩 줄었으나 3곳에 관광객이 많이 찾아 왔다”고 말했다. /강남진기자
강남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