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진핑, 첫 해외방문지는 러시아”
“시진핑, 첫 해외방문지는 러시아”
  • 연합뉴스
  • 등록일 2012.12.20 00:10
  • 게재일 2012.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3월 방문
시진핑(習近平) 중국 당 총서기는 내년 3월 국가주석직에까지 오른 뒤 첫 해외방문국으로 러시아를 찾기로 했다.

시진핑은 19일 중국 집권당과 대화하기 위해 중국을 방문한 러시아 여당 대표단의 보리스 그리즐로프`통합 러시아당` 최고위원회 의장을 만난 자리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 자리에서 시진핑은 내년 3월 말 (국가주석에 오른 뒤) 처음으로 해외를 방문할 계획이며 러시아가 자신의 첫 해외 방문지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시진핑의 이날 접견은 지난 달 당 총서기직에 오른 뒤 처음으로 외국 정당 대표단을 만난 자리이기도 하다.

시진핑은 또 두 나라 간의 우호관계가 계속될 것이라는 점도 분명히 했다고 러시아 대표단의 한 소식통이 전했다.

이밖에 시진핑은 양국 협력관계에 대해 말하면서 중국 공산당과 통합 러시아당 간 대화의 장은 양국의 전략적인 문제들을 논의한다는 차원에서 중요하다는 뜻을 밝혔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