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정확한 체질 측정 방법은 8체질 맥진법”
“가장 정확한 체질 측정 방법은 8체질 맥진법”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21.03.14 20:05
  • 게재일 2021.0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뷰▷▷▷ 포항 금손한의원 원장 한선용
면역력 정상화가 코로나 시대 유일한 건강법
체질 정확히 아는 것이 제대로 된 치료의 시작
각자 맞는 식생활로 건강 찾아 드리는것 목표
한선용 포항 금손한의원 원장
“체형, 얼굴, 성격, 오링테스트 등 체질을 알아내기 위한 많은 방법이 있지만 가장 정확한 방법은 8체질 맥진법입니다. 쉽게 숙달하기 어렵기 때문에 10년째 항상 노력하며 익히고 있습니다. 한번 타고난 체질의 맥은 일평생 바뀌지 않습니다”

떠오르는 신예 한선용(31) 포항 금손한의원 원장에게는 체질이 주요 관심 대상이다. 한 원장은 조선 시대 이제마 선생이 독창적으로 고안한 사상체질(4가지)을 더욱 발전시켜 체질을 8가지로 구분하는 8체질 치료법을 사용하고 있다.

한 원장은 특히 체질 의학의 모체인 사상의학을 모체로 해 정통성을 갖춘 8체질 의학 중에서 실천적이고 경험적인 체질 의학을 지향하는 8체질4Life을 다루고 있어 주목받고 있다,

지난 13일 한 원장을 만나 8체질 치료법과 코로나 시대 건강 관리법 등에 관한 이야기를 들어봤다.

-한의학 중에서도 주로 치료하는 분야를 소개해 달라.

△한의학의 치료 분야는 무궁무진하지만, 그중에서도 8체질을 통한 치료를 주로 한다. 사람마다 타고난 오장육부의 밸런스가 다르며, 그에 따라 음식과 생활습관 전반을 바꾸면 태어나면서부터 가진 최상의 건강상태를 갖게 되는 원리다. 예를 들어서 태양인(금양, 금음)의 경우 간과 관련된 기(氣)가 약하므로 외부에서 체내로 들어오는 독소(음식, 약품 등)에 대한 해독능력이 떨어져 장 건강이 약해지게 된다. 특히 불량한 인스턴트 식생활을 지속할 시에는 아이 어른 할 것 없이 아토피피부염과 비염 등 면역질환이 오기 쉽다. 즉, 간의 기를 약하게 타고난 태양인 체질의 경우에는 간의 기를 보충하는 배추, 상추, 케일 같은 녹색 잎채소와 해물을 적절히 먹어주는 것이 좋다. 체질에 맞는 생활을 하면 양약 없이도 굉장히 호전되고 재발하지 않는다. 각종 허리, 무릎, 어깨 치료 외에도 각 사람의 체질을 맥진으로 판별하고 올바른 생활습관을 갖게 해 건강을 찾도록 하는 치료를 주로 한다.

-코로나 시대에 한의학의 장점은.

△코로나바이러스가 창궐한 지 벌써 1년이 넘었다. 코로나는 전파력은 높으나 치명률은 낮은 감기바이러스의 일종이다. 코로나에는 제대로 듣는 약도 없다는 점이 특히 문제다. 몸이 허약한 상태에서 감기에 잘못 걸리면 폐렴까지 가듯이 결국 인체의 면역력이 얼마나 올바르게 작동하는 지가 관건이다. 인체 면역력이 정상 작동한다면 큰 후유증이 없이 나을 수 있다. 브레인포그 등 코로나로 인한 치명적인 부작용은 인체 면역이 오작동한 결과다. 평소 체질에 맞는 적절한 한방치료를 받으며, 면역력을 정상화시켜 놓는 것이 코로나 시대에 건강을 챙기는 최고의 유일한 방법이다.

-사람들이 요즘 가장 주의해야 할 질병은 무엇이 있나.

△바로 ‘장누수증후군’이다. 음식물이 장 속을 지나면서 소화되어 영양소는 받아들이고, 독소는 바깥으로 배출해야 하는데, 여러 가지 요인으로 인해 장의 벽이 약해지고, 그 틈을 타고 오염물질이 들어와서 모든 병을 일으키는 근원이 된다. 장의 건강을 해치는 대표적 요인은 각종 방부제, 첨가물, 조미료, 화학약품, 항생제, 소염제, 진통제, 제산제, 농약, GMO식품과 더불어 인류가 과거에 거의 먹지 않았던 식재료들이다. 장 속의 미생물 총에 영향을 주어 건강이 무너지는 것이다. 적절한 치료로 장 누수가 해결되면 소화 기능 개선과 더불어 각종 난치성 면역질환인 류마티스관절염, 섬유근육통, 크론병과 흔한 과민성 대장염 등 다양한 질병이 굉장히 호전되고 좋아지게 된다. 첨가물 범벅인 인스턴트 식품과 제산제·소염제 등 양약이 장 누수를 곧잘 발현시키는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다. 단순한 근골격계 통증을 넘어 전신적인 문제로 오시는 환자분들에게는 각 사람의 체질에 맞는 이로운 음식과 해로운 음식을 알려드리고, 몸에 맞는 운동 등을 가르쳐 몸 전체를 자연 치유하도록 관리해 드리고 있다.

-한의사로서 바람이나 이루고자 하는 최종 목표가 있다면.

△대한민국 국민이 세계에서 가장 장수하면서도, 건강한 나라가 되도록 만드는 게 목표다. 우리나라에는 세계에서 유례가 없는 독창적이고 뛰어난 사상체질, 팔체질 의학이 있고, 다른 나라에 없는 최고의 발효음식인 김치와 된장, 청국장, 장아찌가 있다. 그러나 이 시대의 젊은이들은 이렇게 소중한 보물을 잊고, 몸이 나빠지는 식습관만 고집하고 있다. 또 건강에 관심 있는 사람들도 잘못된 의학적 상식들에 속아 헤매며, 어떤 경우는 체질을 잘 알지 못하고 정반대 체질에 맞는 음식 식단을 맞춰 섭취하는데, 그로 인해 건강을 잃는 사람도 흔하게 보게 된다. 사람의 몸은 99.9%의 미생물로 이루어진다. 바로 우리가 먹는 음식물 하나하나가 우리 몸을 만들기 때문에 사람에게 적합하지 않은 음식물은 제하고, 각자 체질에 맞는 음식을 섭취함으로서 건강을 찾게 해드리는 게 목표다. 체질을 정확히 알아야 제대로 된 치료가 시작된다. 일생 동안 변하지 않기 때문이다. 가장 기본이면서도 가장 어려운 분야이기 때문에 날마다 노력하고 있다. 대한민국 국민 모두 자신의 체질을 정확히 알고 각종 질병으로부터 자유로워지는 그 날까지 나아갈 것이다.

-시민들에게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지난해에도 코로나로 인한 경제적 상황과 스트레스로 좌절하고, 건강까지 잃은 환자들을 많이 보았다. 이런 어려운 상황 속에서 다시 힘을 내어 일어서고, 한 가정이 살아나고, 나아가 포항 전체가 살아나기 위해선 건강이 필수다. ‘건강한 육체에 건강한 정신이 깃든다’는 말이 있다. 아무리 힘든 상황에서도 건강한 육체가 있다면 결코 무너지지 않을 것이다. 모든 포항시민에게 올바른 체질과 건강정보를 전달해주는 한의원이 되도록 노력하겠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