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길박물관·자연생태박물관 공립박물관 평가인증 기관 선정
옛길박물관·자연생태박물관 공립박물관 평가인증 기관 선정
  • 강남진기자
  • 등록일 2020.07.05 20:21
  • 게재일 2020.0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새재관리사무소 옛길박물관. /옛길박물관 제공
문경새재관리사무소 옛길박물관과 문경자연생태박물관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2019년 공립박물관 평가인증’의 인증기관으로 선정됐다.

옛길박물관은 지난 1997년 문경새재박물관으로 개관한 후 2009년 4월에 옛길박물관으로 리모델링을 실시한 이래 총 25차례에 걸쳐 ‘옛길박물관의 책’을 발간했다.

특히 해마다 박물관 대학을 개최해 사회교육에도 앞장서고 있다. 소장하고 있는 유물 역시 8천500점이 넘어 단연 문경시 최고 박물관으로의 위상을 가지고 있다. 특별기획전 역시 눈여겨볼 만하며, 올해는 ‘조선의 내비게이션, 도리표’라는 주제로 특별기획전을 실시할 예정이다.

자연생태박물관은 2007년 환경부의 예산지원을 받아 설립된 박물관으로서 문경의 생물자원과 생태자원에 대한 정보를 수집하고 제공하고 있다.

문경/강남진기자

75kangnj@kbmaeil.com
강남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