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美 대선이전 북미대화 추진 필요”
문 대통령 “美 대선이전 북미대화 추진 필요”
  • 김진호기자
  • 등록일 2020.07.01 20:39
  • 게재일 2020.0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U와 화상회담 “한국도 전력”

문재인 대통령은 1일 “미국의 대선 이전에 북미 간 대화 노력이 한 번 더 추진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이날 기자들을 만나 문 대통령은 전날 유럽연합(EU)의 샤를 미셸 정상회의 상임의장,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과의 화상 정상회담에서 “북미가 다시 마주 앉아 대화를 나누도록 한국은 전력을 다할 계획”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회담에서 “그동안 어렵게 이룬 남북 관계의 진전과 성과를 뒤로 돌릴 수는 없다는 것이 나의 확고한 의지”라며 “나는 인내심을 갖고 남북미 간 대화 모멘텀 유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북미 간 대화 노력에 있어 EU도 큰 역할을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부연했다.

문 대통령이 언급한 북미 간 대화는 북미정상회담으로,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북미정상회담은 핵 문제나 대북 경제제재 문제 등의 매듭을 풀기 위한 첫발이자 디딤돌”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전날 EU와의 정상회담에서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의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선거 출마와 관련해 지지를 호소했다고 이 관계자가 전했다.

/김진호기자 kjh@kbmaeil.com
김진호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