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닐하우스·원두막서 잇단 화재 화물차·버스 추돌 등 교통사고도
비닐하우스·원두막서 잇단 화재 화물차·버스 추돌 등 교통사고도
  • 이시라기자
  • 등록일 2020.06.21 20:21
  • 게재일 2020.0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번 주말 경북지역은 화재 등 각종 사건·사고가 잇따라 발생했다.

지난 20일 오후 3시 5분께 성주군 가천면에 있는 한 비닐하우스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화재가 발생해 비닐하우스 3동 96㎡와 냉장고 등을 태워 800만원(소방서 추산) 상당의 재산 피해를 낸 뒤 1시간 만에 꺼졌다. 다행히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소방당국은 장비 13대와 인력 40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펼쳤다.

같은 날 오후 1시 6분께 포항시 북구 흥해읍의 한 원두막에서 퇴비 자연발화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했다. 이 화재로 원두막 1동 8㎡ 가 불에 탔고, 소나무 2그루가 소실됐다. 소방당국은 장비 4대와 인력 15명을 투입해 50분 만에 불길을 잡았다. 앞서 지난 19일 오후 3시 37분께 칠곡군 기산면에 있는 한 돼지우리에서 전기적 요인으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해 철골조 건물 66㎡를 태운 뒤 200만원(소방서 추산) 상당의 재산 피해를 내고 1시간 만에 꺼졌다. 소방 당국은 장비 10대와 인력 26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펼쳤다.

크고 작은 교통사고도 끊이지 않았다. 20일 오전 9시 16분께 경산시 와촌면에서 화물차 등 차량 3대가 잇따라 추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해당 사고로 2명이 경상을 입었고, 1명이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이다.

앞서 지난 19일 오후 3시 41분께 경산시 자인면에서는 1t 트럭과 버스가 추돌했다. 사고로 차량에 탑승하고 있던 2명이 크게 다쳤고, 나머지 8명은 가벼운 타박상을 입었다. /이시라기자
이시라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