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우“與 출신 사회통합부지사 영입 고려 않아”
이철우“與 출신 사회통합부지사 영입 고려 않아”
  • 전준혁기자
  • 등록일 2020.05.28 20:01
  • 게재일 2020.0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김상헌 경북도의원 질의
“정부 여당과는 소통 위해 최선”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28일 “집권여당 출신인사를 영입하는 사회통합부지사 직제에 대해서 고려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포항시청에서 열린 포항지역 경제활성화 간담회에서 더불어민주당 김상헌 경북도의원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김 도의원은 “아무리 좋은 안도 정부와 소통이 되지 않으면 추진이 어렵다”며 “경북도 뉴딜시책 아이디어를 실행하기 위해 민주당과의 연정을 제안한다”고 질의했다.

김 도의원은 그러면서 “남경필 전 경기지사도 원만한 도정추진 차원에서 상대 당의 인사를 부지사로 영입했었던 적이 있다”며 이 지사의 의견을 물었다. 이에 대해, 이 지사는 “현재로선 검토하지 않고 있다”고 답변했다.

이 지사는 “남경필 지사 때는 여당 소속으로 야당 출신을 부지사로 영입했었다”며 “지금은 야당 소속 도지사가 여당 인사를 영입해야 해 경우가 다르다. 정부 여당과의 관계는 밝히기는 어렵지만 최선을 다해 소통하고 있고 또 성과도 타 자치단체보다 많이 내고 있다”고 말했다. /전준혁기자


전준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