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과적 미디어교육 모델·정책 수립 중점 논의
효과적 미디어교육 모델·정책 수립 중점 논의
  • 안찬규기자
  • 등록일 2020.05.20 20:09
  • 게재일 2020.0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언론진흥재단·경북대
제2회 ‘미디어 리터러시 세미나’

한국언론진흥재단(이사장 민병욱)과 경북대학교(총장 김상동)는 ‘지역 미디어 리터러시 교육 현장 진단토론 세미나’를 공동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 공동개최되는 이번 세미나는 21일부터 다음 달 25일까지 총 4회에 걸쳐 대구경북디자인센터에서 진행된다.

“미디어 리터러시 변화에 따른 대구경북지역 미디어교육 현장 진단토론 및 방향제시”라는 주제로 현장 교육 실무자 및 한국언론진흥재단 미디어강사들이 패널로 참여해 세부 주제 발표 및 열띤 토론을 벌일 예정이다.

지난해 “미디어교육, 성찰과 미래”, “미디어교육, 무엇을 어떻게 가르칠 것인가?”라는 주제에 이어 대구경북 지역 미디어 리터러시 교육 실태를 점검하고, 급변하는 미디어 환경에서 현장 교육 체계가 어떻게 발전해 나가야 될지를 중점적으로 다룬다.

세부적으로 △중등교육(5월 21일) △초등교육(5월 28일) △대학교육(6월 18일) △교육정책 및 행정(6월 25일) 등 4개 분야로 나누어, 각 분야별 교육 실무자와 미디어강사 간 토론좌담회 형식으로 진행한다. 특히, 지역 교육 현장에 초점을 맞춘 구체적인 분석 및 진단을 통해, 이론적인 수준에서 벗어나 좀 더 현실적이고 실현 가능한 교육 방안을 찾을 계획이다.

한국언론진흥재단 김태우 대구지사장은 “미디어의 무분별한 확산과 가짜뉴스가 넘치는 요즘, 미디어를 올바르게 이해하고 사용하는 능력을 키우는 일은 매우 중요하다”면서 “이번 세미나가 지역 미디어교육 현장을 공급자와 수요자 시각에서 교차 진단함으로써, 더 효과적인 교육 모델 및 정책 수립에 기여하는 장이 되길 바란다”고 했다.

한편, 한국언론진흥재단은 전 국민 미디어 리터러시 보급 및 활성화를 위해 미디어교육 통합지원사이트 포미 운영(www.forme.or.kr), 학교별 맞춤형 미디어 리터러시 수업 지원, 온라인 뉴스읽기를 위한 e-NIE 프로그램 보급 등의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또한 최근 미디어교육원 개관, 대학 등 교육기관과의 업무협약 확대를 통해 교육 수요자와의 소통채널 확보 및 사업 확산에 힘쓰고 있다.

/안찬규기자 ack@kbmaeil.com


안찬규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