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판 “허위사실 유포 명예 훼손… 사과하라”
김용판 “허위사실 유포 명예 훼손… 사과하라”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20.04.05 19:58
  • 게재일 2020.0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용판 미래통합당 후보
김용판 미래통합당 후보

△대구 달서구병 = 김용판 미래통합당 후보는 5일 모 후보가 최소한의 확인도 하지 않은 채 허위사실을 언론에 배포, 가짜뉴스를 양상하는 등 명예를 훼손하고 선거를 방해한 점에 대해 정중히 사과하라고 밝혔다.

김 후보는 “달서구에서 태어나고 자랐고 서울에서의 공직생활을 마치고 2014년 말에 고향인 달서구에 내려온 이래 지금까지 줄곧 이곳에서 생활하고 달서병 지역으로 이사 온 날도 2019년 3월 20일로서 벌써 1년이 더 지났다”며 “이런 상황에도 도대체 달서병에 온지 100일밖에 되지 않는다고 비난하는 모후보의 그 저의에 분노에 앞서 연민의 정을 금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또 “이같이 가짜뉴스를 제공한 모 후보와 언론에 대해 선관위는 즉각적으로 엄정히 조사해 의법 조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오는 9일 선거법에 의해 주어진 후보자 토론의 장이 마련돼 있으니 모 후보는 최소한 그날까지는 공개적으로 김용판에게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 정중히 사과할 것을 거듭 촉구한다”면서 “앞으로 김용판이 아닌 다른 후보에게라도 공개토론을 제안하려면 최소한의 예의를 갖추고 제안하라고 충고하고 싶다”고 말했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김영태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