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서구, 임대·임차인 상생협약 착한 임대료 인하 분위기 확산
달서구, 임대·임차인 상생협약 착한 임대료 인하 분위기 확산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20.03.26 20:37
  • 게재일 2020.0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극복 지역 활성화 기대

대구 달서구가 26일 오전 구청 4층 회의실에서 달서형 희망나눔 운동 전파를 위한 ‘임대·임차인이 함께하는 상생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은 소상공인 및 전통시장 대표, 외식업 대표 등이 참석해 코로나19에 따른 경기침체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전달했다.

협약식에서 체결한 임대료 인하 규모는 이날 참석한 임대인들의 20개 점포 3천200여만원의 인하액을 포함해 126명에 282개 점포이다. 인하 기간은 2∼3개월, 인하율은 최저 20%에서 최고 100%까지 다양하다.

이번 상생협약식을 시작으로 전통시장이나 주요 상점가 중심의 자발적인 릴레이 협약식이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달서구는 아이스 버킷 챌린지 형태로 달서형 희망나눔 운동(착한 임대인 찾기, 착한 기부)을 전파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또, 대학생 10여명으로 구성한 ‘경제 살리기 대학생 서포터즈단’을 오는 4월에 구성해 임대인 밀착취재 홍보, 전통시장 상권활성화, 착한 가격업소 소개 등도 추진할 예정이다.

/심상선기자

antiphs@kbmaeil.com


심상선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