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카드 종이 영수증 원하는 고객에게만 발급
신용카드 종이 영수증 원하는 고객에게만 발급
  • 연합뉴스
  • 등록일 2020.02.13 18:31
  • 게재일 2020.0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용카드 결제한 뒤 자동으로 종이 영수증을 발급하는 관행이 사라질 전망이다. 관련법이 개정됨에 따라 앞으로는 종이 영수증을 원하는 고객에게만 발급된다.

13일 여신금융협회에 따르면 부가가치세법 시행령이 개정됨에 따라 지난 11일부터 고객은 카드 이용 후 영수증 출력 여부를 선택할 수 있게 됐다.

영수증이 필요한 고객은 기존처럼 받으면 되고, 필요하지 않은 경우에는 그 의사를 가맹점에 밝혀 영수증을 출력하지 않을 수 있다.

그동안은 가맹점에 따라 고객에게 수령 의사를 묻고 이에 답한 고객에게만 영수증을 건네주는 곳이 있었지만, 영수증 자체는 예외 없이 발행해왔다.

이 같은 변화는 종이 영수증이 대부분 현장에서 버려지고 있는 현실과 종이가 아니더라도 문자메시지나 카카오톡 등으로 카드 이용내역을 확인할 수 있는 수단이 다양해진 점을 반영한 것이다.

시행령 개정으로 카드업계는 연간 500억원대에 달하는 종이 영수증 발급 비용을대폭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