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상조업 50대 선박서 숨진채
해상조업 50대 선박서 숨진채
  • 윤경보기자
  • 등록일 2015.03.02 02:01
  • 게재일 2015.0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일 오후 2시50분께 포항시 남구 양포항 동방 5마일(약 8㎞) 해상에서 조업 중이던 S호(59t급·포항선적·승선원 7명) 선원 J씨(58)가 갑판 좌현 양망기 밑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2일 포항해양경비안전서에 따르면 J씨는 어구 그물을 걷어올리는 작업 중 좌현 양망기 밑에서 발견돼 선장이 확인한 결과 이미 맥박과 호흡이 없었다. 해경은 J씨가 작업 중 롤러에 몸이 끼어 사망한 것으로 보고 선장과 동료 선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윤경보기자 kbyoon@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