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보급 유물 경산시립박물관 기증
국보급 유물 경산시립박물관 기증
  • 심한식기자
  • 등록일 2009.08.06 11:39
  • 게재일 2009.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거주 조민규씨

조만규씨가 경산시립박물관에 기증한 유물. /경산시립박물관
경산시립박물관에 국보급 청자 접시 등 유물 12점이 기증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6일 경산시립박물관에 따르면 조만규(77·부산)씨는 지난달 20일 5~6세기에 만들어진 굽다리접시를 비롯한 신라 토기 7점, 고려시대 청자 3점, 조선 후기에 제작된 백자 2점 등 학술적 가치와 전시자료 활용도가 높은 유물 12점을 기증했다.

조씨는 평양 출신으로 한국전쟁 때 혈혈단신으로 피난, 부산에 터를 잡고 생활하며 여유가 생길 때마다 전국을 돌며 우리 문화재 2천여 점을 수집했다.

경산시립박물관은 기증자의 뜻을 박물관 전시실에 마련된 유물기증자 벽에 등재했다.

/심한식기자
심한식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