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란후라이가 생각나는 ‘개망초’
계란후라이가 생각나는 ‘개망초’
  • 연합뉴스
  • 등록일 2020.07.01 19:24
  • 게재일 2020.0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마비가 잠시 멈추고 푸른 하늘이 드러난 1일 대전시 서구 도로 변에 개망초가 만개하고 있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흔한 잡초중의 하나인 개망초는 손톱 크기의 작은 꽃이 계란후라이 같아서 계란꽃으로 불린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