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 “추미애 해임 총장 임기 보장하라”
유승민 “추미애 해임 총장 임기 보장하라”
  • 박형남기자
  • 등록일 2020.12.02 20:15
  • 게재일 2020.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소속 유승민 전 의원은 2일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장관을 해임하고 총장의 임기를 보장하라”고 말했다. 법원이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직무정지 명령의 효력 중단 결정을 내린 만큼, 혼란 수습을 위해 문 대통령의 결자해지(結者解之)를 요구한 것이다.

유 전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대통령의 선택 시간이 왔다”며 “이미 많이 늦었지만, 이제는 대통령이 마지막 선택을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유 전 의원은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냐, 총장이냐 둘 중 하나 뿐”이라고 했다.

그는 아울러 “장관을 해임하고 총장의 임기를 보장할 것을 문 대통령에게 진심을 담아 권한다. 정의를 세우고 법치를 지키는 길은 이 길 뿐”이라며 “당장은 정권이 곤혹스럽더라도, 총장이 살아있는 권력의 비리를 수사하더라도, 이 길밖에 없다. 오직 법대로, 원칙대로 하는 것만이 유일한 해결책”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또 “행여 윤 총장을 해임하고 추 장관을 유임한다면 국민이 들고 일어날 것”이라며 “장관과 총장, 둘 다 해임한다면 그건 옳고 그름도 없는 꼼수에 불과하다”고 비판했다. /박형남기자7122love@kbmaeil.com
박형남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