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2회 봉화은어축제’ 8월 초로 연기 결정
‘제22회 봉화은어축제’ 8월 초로 연기 결정
  • 박종화기자
  • 등록일 2020.06.02 19:45
  • 게재일 2020.0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화] 봉화군의 제22회 은어축제가 1주일 연기된다.

2일 봉화군에 따르면 다음 달 25일부터 제22회 은어축제를 열기로 했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이같이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올해 축제는 오는 8월 1일부터 9일 동안 봉화읍 내성천 일원에서 열린다. 지난해 은어축제에는 관광객 44만5천여 명이 찾았다.

엄태항 군수는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관광객과 군민에게 안전하고 즐거움을 주는 축제가 되도록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박종화기자


박종화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