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대구 12개 선거구 공천 사실상 마무리
미래통합당 대구 12개 선거구 공천 사실상 마무리
  • 김영태 기자
  • 등록일 2020.03.24 17:09
  • 게재일 2020.0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달서갑 홍석준 전 대구시 경제국장 본선행…조만간 선대위 출범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가 24일 대구 달서갑 경선 결과를 발표하면서 대구지역 12개 선거구에 대한 공천 작업이 사실상 마무리됐다.

공관위가 이날 발표한 달서갑 경선 결과 홍석준 전 대구시 경제국장이 이두아 전 국회의원을 압도적 표 차로 제쳤다. 홍 전 국장은 당 최고위원회 의결을 거쳐 본선 진출권을 확보하게 된다.

당초 달서갑에서는 현역인 곽대훈 의원도 공천을 신청했으나 배제(컷오프)됐다. 공관위는 이 전 의원을 단수 공천했지만, 당 최고위원회는 당내 반발을 고려해 공관위에 재의를 요구했다.

공관위는 단수 공천에서 한 발 물러나 곽 의원에 대한 컷오프는 유지하고 대신 홍 전 국장만 참여시키는 경선을 하도록 했다.

곽 의원은 "달서구민과 당원, 지역 언론이 총망라돼 최고위 재의를 요구했지만, 공관위는 최약체 후보를 경선에 붙이는 꼼수로 실질적 낙하산 공천을 강행했다"며 반발하며 탈당계 제출과 함께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이에 따라 달서갑에서는 통합당 홍 전 국장과 더불어민주당 권택흥 대통령 직속 일자리위원회 청년TF 위원, 무소속 곽 의원이 진검 승부를 펼치게 됐다.

미래통합당 대구시당은 지역 12개 선거구 공천이 사실상 마무리됨에 따라 조만간 정종섭 대구시당 위원장을 공동 위원장으로 하는 지역 선거대책위원회를 출범할 예정이다.

김영태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