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천안함 사건과 무관… 남측의 특대형 모략”
북 “천안함 사건과 무관… 남측의 특대형 모략”
  • 연합뉴스
  • 등록일 2011.02.09 22:10
  • 게재일 2011.0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한은 9일 열린 남북 군사실무회담에서 천안함 사건은 “철저하게 우리와 무관한 사건”이라며 “미국의 조종하에 남측의 대북 대결정책을 합리화하기 위한 특대형 모략극”이라고 주장했다.

또 북측은 연평도 포격도발에 대해서도 “남측이 연평도를 도발의 근원지로 만들었기 때문에 발생한 것”이라고 말했다고 우리측 수석대표인 문상균 국방부 북한정책과장(대령)이 전했다.

이에 우리 측은 “남북 고위급군사회담에서 북측이 천안함 폭침과 연평도 포격 도발에 대해 밝히겠다는 내용이 명백히 드러났다”며 “동족의 머리 위에 포탄을 발사해 민간인이 사망하고 막대한 재산 피해를 발생케 해놓고 도발이 아니라고 하는 것은 어불성설”이라고 반박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