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평도에 300억 즉시 지원
연평도에 300억 즉시 지원
  • 연합뉴스
  • 등록일 2010.12.06 21:49
  • 게재일 2010.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 총리 회견… 내년 서해5도 종합대책 수립

정부는 북한의 연평도 포격 도발에 따른 인적·물적 피해 회복을 위해 300억원을 즉시 지원하기로 했다.

정부는 또 서해5도 전체의 생활여건 개선과 중장기 발전을 위한 `서해5도지원 특별법`의 조속한 국회 처리에 이어 내년 중에 이들 지역의 생활 안정 방안을 담은 `서해5도 종합발전계획`을 만들기로 했다.

김황식 국무총리는 6일 기자회견에서 `연평도 포격 도발 후속대책과 관련해 국민 여러분께 드리는 글`을 발표했다. 김 총리는 회견에서 “연평도 주민들이 하루속히 임시 주거지로 이전토록 하고, 주민의 생계안정과 자녀교육 지원에 힘을 쏟겠다”며 “이를 위해 우선 필요한 재원 300억원은 예비비 등으로 편성해 즉시 집행하겠다”고 말했다.

긴급 지원액은 생활안정 및 임시거주 지원 80억원, 공공 및 사유시설 복구 100억원, 주민대피시설 보강 100억원, 특별취로사업 20억원 등으로 구성됐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