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영희 前 한양대 교수 별세
리영희 前 한양대 교수 별세
  • 연합뉴스
  • 등록일 2010.12.05 21:08
  • 게재일 2010.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대의 지식인`·`실천하는 지성`으로 불려온 리영희<사진> 전 한양대 교수가 5일 별세했다. 향년 81세.

지병인 간경화로 중랑구 면목동 녹색병원에 입원했던 리 교수는 이날 오전 0시40분께 병원에서 숨을 거뒀다.

1929년 평북 삭주에서 태어난 리 전 교수는 1957년부터 합동통신에서 기자로 일하다 1964년 반공법 위반 혐의로 구속됐고 이후 조선일보 등에서도 기자생활을 하다가 수차례 해직되기도 했다. 1972년부터 1995년까지 한양대에서 신문방송학과 교수로 재직하면서 박정희, 전두환 정권 때 각각 4년간 해직됐고 1989년에는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로 다시 구속되는 등 일생에서 8년이나 옥고를 치렀다.

리 전 교수는 생전에 언론자유상, 만해실천상, 한국기자협회 제1회 `기자의 혼`상, 후광 김대중문화학술상 등을 수상했다. 유족은 배우자 윤영자씨와 아들 건일·건석씨, 딸 미정씨가 있다. 빈소는 연세대 세브란스 병원에 마련될 예정이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