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필근 할머니 위로하는 진선미 장관
박필근 할머니 위로하는 진선미 장관
  • 이용선기자
  • 등록일 2019.04.22 20:41
  • 게재일 2019.0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 가운데 경북 도내의 유일한 생존자인 포항시 북구 죽장면 박필근(92)할머니에게 사랑의 집짓기를 통해 새로운 보금자리가 생겼다. 22일 오후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과 이강덕 포항시장이 박 할머니와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관련기사 5면> /이용선기자
이용선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