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기념물 ‘수달’ 대구 금호강 방사
천연기념물 ‘수달’ 대구 금호강 방사
  • 박순원기자
  • 등록일 2019.11.17 20:13
  • 게재일 2019.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치추적장치 부착 관리

대구시는 18일 국립생태원과 (사)한국수달연구센터 등과 합동으로 수달 2개체(암수 한쌍)을 금호강 안심습지에 방사한다고 17일 밝혔다.

수달은 천연기념물이며 멸종위기 야생생물 Ⅰ급 보호중이다.

방사되는 수달은 2018년 8월에 전남 무안군과 여수시에서 구조된 개체다. 그동안 전남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의 인공 포육과 국립생태원·한국수달 연구센터에서 자연적응 훈련를 거친 후 최적의 방사지를 선정해 자연으로 복귀하게 됐다. 방사된 수달은 위치추적 장치를 부착하며, 전반적인 생태특성(행동권, 서식지 사용, 생존율 등)과 환경특성(수질, 위협요인) 등 수달 서식지 관리방안 마련을 위한 자료를 수집할 예정이다. /박순원기자
박순원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