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대, ‘이민자 멘토와 대화’ 성황
구미대, ‘이민자 멘토와 대화’ 성황
  • 김락현기자
  • 등록일 2019.11.17 19:51
  • 게재일 2019.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中 법학도 한국생활 정착기 등 소개

구미대학교 국제교류처는 지난 15일 교내 성실관 시청각홀에서 사회통합프로그램 ‘이민자 멘토와 대화’<사진>를 진행했다. ‘이민자 멘토와의 대화’는 한국에 성공적으로 정착한 이민자가 멘토로서 지역 이민자에게 사회 적응에 대한 다양한 경험을 공유하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대구·경북에서 처음 진행하는 행사로 구미대는 영남대에 이어 두 번째로 실시했다. 대구출입국외국인사무소와 함께한 이번 프로그램은 경북·구미지역 거주 이민자와 내국인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2부로 나눠 열렸다.

1부 특강에서는 중국 출신 관림 씨가 멘토로 나서 ‘관림의 한국 생활 정착기’를 주제로 한국에 입국하게 된 계기와 한국문화를 접했던 경험담을 솔직하게 풀어내며 이민자들의 공감을 끌어냈다.

한국학을 전공한 관림 씨는 현재 법학 박사과정을 공부하고 있으며, 2017년에 사회통합프로그램을 이수한 바 있다.

2부는 토크콘서트 형식으로 참석자들이 한국어를 배우면서 힘들었던 점, 한국에서 이루고 싶은 꿈을 주제로 다양한 생각을 나누는 자리로 꾸며졌다.

구미/김락현기자 kimrh@kbmaeil.com
김락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