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동강 물결 닮은 ‘예천 강문화전시관’ 문 열어
낙동강 물결 닮은 ‘예천 강문화전시관’ 문 열어
  • 정안진기자
  • 등록일 2019.11.17 19:49
  • 게재일 2019.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천] 예천 강문화전시관이 최근 문을 열었다.

지난 15일 열린 개관식에는 김학동 예천군수와 내·외빈과 지역주민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사진>

풍양면 삼강리길 삼강문화단지에 196억원을 들여 지상 3층에 연면적 4천874㎡ 규모로 강문화전시관을 건립했다. 낙동강 연안 우수한 강문화와 생태를 관광자원으로 특화하기 위해서다.

건물 외관은 낙동강 물결과 숲 나뭇잎 형상으로 설계했고 내부는 아름다운 협곡에 목선이 지나가는 듯한 모습을 담아냈다. 전시관 안에는 상설전시실, 영상관, 어린이놀이터, 북카페 등이 있고 옥상에는 낙동강을 조망할 전망대를 설치했다.

자연과 역사, 문화, 사람 구역으로 구성한 상설전시실 관람에는 40분가량 걸린다. 영상 등으로 낙동강 자연과 예천 지명, 한국 강과 세계 강, 국궁 제작 과정, 회룡포 사계절, 예천을 빛낸 인물, 배산임수 명당을 볼 수 있다. 또 삼강 나루터와 삼강주막 옛 모습을 재연해 당시 생활상을 간접 체험할 수 있게 연출했다. 영상관은 태백 황지에서 부산 을숙도까지 낙동강 1300리 아름다운 풍경과 다양한 강 문화를 보여준다.

매주 화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 30분까지 운영한다.

지난 6월 중순부터 4개월 동안 강문화전시관을 시범 운영한 결과 관람객 2만1천450명이 찾았다.

김학동 군수는 “강문화전시관을 중심으로 올해 말 준공예정인 삼강 캠핑장 조성이 완료되면 여가와 문화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예천군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정안진기자 ajjung@kbmaeil.com
정안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