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푸드
K-푸드
  • 등록일 2019.09.09 18:35
  • 게재일 2019.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마·영화나 K-팝 같은 콘텐츠로 인한 한류열풍 만큼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는 게 ‘K-푸드’ 열풍. 한국음식에 대한 폭발적인 인기를 가리키는 말로, 주로 미국시장에서 불고 있다.

과거 미국에 알려진 우리 음식은 불고기와 김치 정도였고, 한국인 이민자들의 주요 정착지인 하와이나 로스앤젤레스(LA) 코리아타운에서나 맛볼 수 있었다. 하지만 최근에는 빵, 라면, 만두 등으로 상징되는 한국 대표 브랜드를 미국 어느 지역에서나 만날 수 있다. 이제 한국의 맛이 미국을 물들이고 있다.

가장 쉽게 접할 수 있는 브랜드는 CJ제일제당의 만두 ‘비비고’다. 비비고 만두는 미국 코스트코에서 중국 만두 ‘링링’을 제치고 만두부문 판매 1위에 올라섰다. 링링은 미국 만두시장을 25년간 독식해 온 브랜드인 데, 미국판 비비고 만두는 돼지고기 대신 소고기를 부추 대신 고수를 넣은 현지화 전략으로 미국인들 입맛을 사로잡았다. 라면 중 매운 맛 브랜드도 인기다. 신라면, 육개장사발면 등 농심의 라면 브랜드들은 미국의 면시장을 뒤흔들고 있다. 베이커리업계에서도 한국 맛 바람이 불고 있다. 한국 대표 프랜차이즈로 꼽히는 SPC는 파리바게뜨 브랜드로 미국을 공략 중이다. 2005년 LA 코리아타운에 미국 1호점(웨스턴점) 오픈을 시작으로 맨해튼 핵심상권, 캘리포니아 주의 대표적인 주택가 등에 진출했다. 풀무원은 국내에서 생산한 김치를 미국 전역 대형 매장부터 슈퍼마켓까지 1만 개 매장에서 판매하고 있다. 오리온은 지난달 29일‘꼬북칩’(미국명 터틀칩스 ‘TURTLE CHIPS’)을 미국 코스트코에 입점, 본격적으로 미주시장 공략에 나서게 됐다. K-푸드의 한류열풍 합류는 세계를 한 울타리로 만드는 호재다.

/김진호(서울취재본부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