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바탕 신명나는 춤판으로 물들다
한바탕 신명나는 춤판으로 물들다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7.30 20:32
  • 게재일 2019.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세대 스타 무용가들 ‘한자리’
전통·현대 다양한 장르 선보여
‘몸쓸춤판 2’
9월4일 경주예술의 전당

국가무형문화재 제7호 고성오광대 이수자 허창열의 문둥북춤 모습. /경주문화재단 제공
(재)경주문화재단(이사장 주낙영)은 경주예술의전당 대표 레퍼토리사업 ‘2시의 콘서트’의 2019년 세 번째 시리즈로 ‘몹쓸춤판2’를 오는 9월 4일 화랑홀에서 선보인다. 이번 공연에서는 차세대 스타 무용가들이 모여 전통과 현대를 넘나들며 신명나는 춤 한판을 벌일 예정이다.

‘몹쓸춤판2’는 ‘만들어진 것이 몹시 쓸 만한 춤판’이라는 의미로 김설진, 허창열과 ‘시나브로 가슴에’ 팀이 네 개의 무대를 선보인다. M-net ‘댄싱9’ 시즌2에서 우승으로 화제가 됐던 예술감독 김설진의 첫 번째 무대를 시작으로 국가무형문화재 제7호 고성오광대 이수자인 허창열이 문둥북춤을 통해 한이 담긴 춤사위를 펼친다.

이어 다양한 장르와의 협업과 도전적인 시도로 춤비평가협회 베스트작품상을 수상한 ‘시나브로 가슴에’ 팀이 우리시대의 이야기를 유희적으로 풀어낸다. 마지막 무대에서는 전통과 현대의 경계를 허물고 모든 출연진들이 관객들과 함께 프리스타일의 춤을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2019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의 일환으로 지역 특성상 접하기 어려웠던 다양한 우수 공연을 경주시민에게 선보임과 동시에 사업비의 일부를 문예진흥기금으로 지원받아 객석의 30%를 문화소외계층에게 무료 제공하고 있다.

입장료는 5천원으로 경주예술의전당, 티켓링크, 네이버에서 예매할 수 있다. 또한 카카오플러스친구 쿠폰 20%할인과 2019년 ‘2시의 콘서트’ 티켓 소지자에게 제공되는 마니아 20%할인도 준비돼 있다.

자세한 정보는 경주예술의전당 홈페이지와 문의전화(1588-4925)를 통해 확인 가능하며 문화소외계층 초청 관련 문의는 (재)경주문화재단 공연사업팀(054-744-4634)으로 할 수 있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