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수련회서 학원복음화 이루자”
“여름수련회서 학원복음화 이루자”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7.24 19:39
  • 게재일 2019.07.25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지역 교회 중·고등부 수련회
교회·기도원·대학 등 곳곳서 진행

포항지역 교회들이 여름방학을 맞아 포항과 영양, 수원, 대전에서 중·고등부 여름수련회를 열고 아이들의 영적성장과 학원복음화를 도모한다.

포항제일교회(담임목사 박영호)는 25~27일 2박3일간 영양 수하청소년수련원에서 ‘놀라운 세대’를 주제로 여름수련회를 연다.

수련회에는 학생 90명과 교사 30명 등 120명이 참여한다.

수련회는 마음을 두드리는 예배, 오리엔테이션&조별모임, 실내 물놀이, 중보기도회, 캠프파이어, 토크콘서트&장기자랑, 친선축구경기, 천로역정 조별발표, 두 차례의 저녁예배, 세상을 향한 두드림 예배 등으로 이어진다.

첫째 날 저녁집회는 장광우 목사가, 둘째 날 저녁집회는 이지원 전도사(고등부 담당)가 인도한다.

교사들은 “아이들이 이번 수련회를 통해 하나님의 은혜를 경험하고, 하나님께서 허락하신 삶 속의 경주에 뛰어 들어 세상이 말하는 기준의 에이스가 아닌 하나님 나라 기준의 ‘에이스’로 세워지길 기대하고 있다”며 “아이들을 위해 기도하며 헌신적으로 섬기겠다”고 말했다.

이지원 전도사는 “하나님의 은혜를 경험하는 청소년, 하나님의 은혜를 기억하며 신앙의 경주를 이어가는 청소년, 하나님 나라 기준의 ‘Ace(에이스)’인 청소년들을 ‘놀라운 세대’라 부를 수 있을 것”이라며 “모든 아이들이 이번 수련회를 통해 ‘놀라운 세대’로 세워지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포항중앙교회(담임목사 손병렬)와 포항장성교회(담임목사 박석진)는 24~27일 3박4일간 한동대에서 열리는 ‘2019년 다음세대 연합수련회’를 중등부 여름수련회로 대신한다.

다음세대 연합수련회는 ‘영적부흥으로 민족의 동반자가 되게 하소서’를 주제로 개회예배, 여섯 차례의 특강, 셋 차례의 저녁집회, 두 차례의 찬양집회, 파송예배 등으로 진행된다.

저녁예배는 크리스티 김 선교사(전 열방대학 교수)와 박보영 목사(인천방주교회), 이우봉 목사(전국 초교파 중고등부연합수련회 주강사)가 인도하고 특강은 윤정배 원장(포항기쁨의치과), 줄리조 집사(뉴욕 CCO 최고 경영자), 박보영 목사, 이호 목사(기쁨누리교회), 죠수아 김, 이우봉 목사 등이 맡는다.

찬양집회는 김브라이언 찬양사역자와 CCM그룹 라스트가 담당한다.

다음세대 연합수련회는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교단 포항노회와 포항남노회, 경동노회가 공동 주관한다.

포항하늘소망교회(담임목사 최해진)와 포항산호교회(담임목사 손상수)는 29일부터 8월 1일까지 3박4일간 수원 흰돌산수양관에서 열리는 초교파 청년·대학연합하계성회를 중·고등부 여름수련회로 대신한다.

포항하늘소망교회 중·고등부 32명이 하계성회에 참석키로 하고 등록을 마쳤다.

중·고등부 하계성회는 ‘흑암의 세속주의를 넘어 너의 축복을 보라!’를 주제로 9차례 예배로 진행된다.

예배는 찬양, 말씀, 기도 순으로 이어지면 윤석전 목사(연세중앙교회)가 말씀을 전한다.

윤 목사는 매 예배마다 2~3시간씩 말씀을 전하고 찬양 40분, 기도 1시간씩 인도한다.

하계성회는 학교, 가정, 사회에서 누구도 어찌해 볼 수 없는 이 시대 청소년들이 변화를 체험하는 성회로 유명하다.

청소년들은 이 성회를 통해 불순종, 반항, 흡연, 음주, 폭력, 게임·인터넷 중독, 성적 타락, 가출, 자살 유혹 등을 떨쳐내고 부모의 사랑과 수고를 감사로 받아들이며 인생이 얼마나 소중하고 가치 있는지를 깨닫고 있다.

포항대도교회(담임목사 임정수)는 27∼28일 1박2일간 장기면 봉산극기체험센터에서 청소년부 여름수련회를 진행하고, 포항침례교회(담임목사 조근식)는 29일부터 31일까지 2박3일간 대전 침례신학대학교에서 중·고등부 여름수련회를 이어가는 등 지역 450여개 교회의 중·고등부도 여름수련회를 잇따라 개최한다. /윤희정기자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은 2019-07-25 21:50:05
내가 보매 개구리 같은 세 더러운 영이 용의 입과 짐승의 입과 거짓 선지자의 입에서 나오니

하은 2019-07-25 21:48:11
윤석전은 이단입니다.
모든 영을 다 믿지 말고 분별하십시오.
그리고 개 교회의 방언하시는 분들 가운데 많은 분들이 사단의 거짓 방언을 하고 계십니다.
저는 성령의 방언을 받은 후 통변을 구하다가 방언통역을 하고 투시와 예언 등을 하게 되었는데 사단의 거짓 영이었습니다. 성령의 역사는 철저한 회개와 함께 상당히 어렵게 체험되거나 없을 수도 있지만 거짓의 영은 쉽게 옵니다. 틈만 있어도 들어오는게 사단입니다.
영의 세계는 무섭습니다. 미혹의 영은 당신보다 똑똑합니다. 누군가 이단이라하면 근처도 가지 마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