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세계태권도한마당 57개국 4천798명 열전
평창 세계태권도한마당 57개국 4천798명 열전
  • 연합뉴스
  • 등록일 2019.07.02 19:32
  • 게재일 2019.0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평창 세계태권도한마당에 역대 두 번째로 많은 인원이 참가한다. 국기원은 2일 올해 한마당 참가 규모가 세계 57개국, 4천798명으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올해 한마당은 오는 26일부터 30일까지 닷새간 평창 용평돔에서 열린다.

국기원은 지난 5월부터 약 2개월 동안 총 12개 종목 59개 부문(개인전 8개 종목46개 부문, 단체전 4개 종목 13개 부문)으로 나눠 참가 신청서를 받았다. 참가국은 아시아 29개국, 팬암 7개국, 유럽 14개국, 아프리카 6개국, 오세아니아 1개국이다. 우리나라(3천756명)를 제외한 대륙별 참가인원은 아시아 790명, 팬암 130명, 유럽 75명, 아프리카 26명, 오세아니아 21명이다. 국외에서는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중국(293명)이 가장 참가자가 많다.

올해 참가인원 수는 역대 최다인 2017년 안양 한마당(5천732명)에 이어 두 번째로 많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