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김상조 만나 “한국당을 국정운영 동반자 인정하라”
나경원, 김상조 만나 “한국당을 국정운영 동반자 인정하라”
  • 박형남기자
  • 등록일 2019.06.27 19:55
  • 게재일 2019.0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27일 취임 인사 차 국회를 방문한 청와대 김상조 정책실장을 만나 “청와대와 여당이 한국당을 국정 운영의 동반자로 인정하라”고 요구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김 실장과의 면담에서 “국회가 정상화되려면 청와대부터 바뀌어야 한다”며 “청와대나 여당이 야당을 배제하고 궤멸시키려는 기조라서 (정상화가) 굉장히 어려워지고 있다”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추가경정예산(추경)안도 결국 해야 할 것은 하고, 받아들일 수 없는 것은 할 수 없다”며 “야당을 파트너로 생각하지 않아 국회가 꽉 막혀있는 부분이 참 답답하다”고 비판했다.

김 실장은 “한국 경제를 둘러싼 여건이 녹록지 않아 정부에서 일하고 있는 모든 사람이 이를 무겁게 느끼고 있다”면서 “성과가 확인된 것은 더 건강하게 하고, 시장 기대를 넘는 것은 분명히 조정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중소기업 종사자나 자영업자들이 어려움을 호소하는 부분에 대해선 마음 아프게 생각한다”며 “이분들의 삶의 조건을 개선하기 위해 할 수 있는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형남기자7122love@kbmaeil.com
박형남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