겸재 정선·추사 김정희 大家 작품 감상하세요
겸재 정선·추사 김정희 大家 작품 감상하세요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9.06.23 18:42
  • 게재일 2019.0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 승격 70주년 축하
26일~7월 30일 포스코갤러리서
시서화·도자기·문방사우 등
조선시대 진품 명작 43점특별전

추사 김정희 作 ‘연호사만물지종(淵乎似萬物之宗)’. 도의 호수는 그 깊이를 알 수 없으니, 만물의 종조와 같다는 뜻이다.

겸재 정선, 추사 김정희, 안중근 등 누구라도 이름을 들어봤을 법한 대가들의 진품 명작들이 26일 포항을 찾는다. 포스코는 미래 백년기업을 향한 재도약의 원년을 기념하고 포항시 ‘시 승격 70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26일 포스코 본사 1층 포스코갤러리에서 조선시대 진품 명작 ‘조선 화인열전 - 人, 사람의 길을 가다’특별전을 개최한다.

오는 7월 30일까지 열리는 이번 특별전은 겸재 정선, 표암 강세황, 추사 김정희 등 조선시대 문화 황금기인 18세기 대가들의 시서화(詩書畵)를 비롯해 도자기, 문방사우 등 진품 43점을 선보인다.

백자대호(白磁大壺), 18세기 전반.
백자대호(白磁大壺), 18세기 전반.

주요 작품은 추사 김정희(1786~1856)의 ‘연호사만물지종’을 비롯해 겸재 정선(1676~1759) ‘계산서옥도’, 표암 강세황(1713~1791)의 ‘묵포도도’ 등 국내 최고 고(古)미술 전문 갤러리인 공아트스페이스에서 소장한 작품들과 개인소장 미공개 작품들을 모두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다. 특히 이번 특별전은 단순 작품 전시에 그치지 않고 전문 해설사(도슨트)의 설명과 무료 강좌도 마련돼 있어 작품에 대한 이해와 식견을 넓혀줄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심사정 作 ‘산수인물도(山水人物圖)’.
현재 심사정 作 ‘산수인물도(山水人物圖)’.

전시기간 중 매일 오전 10시 30분·오후 1시 30분·오후 3시 등 세 차례에 걸쳐 전문 해설사의 설명이 있으며 7월부터는 화가별 심화설명도 이뤄진다. 점심시간(낮 12시30분∼오후 1시)을 이용한 심화설명은 7월 4일 겸재 정선·7월 5일 현재 심사정·7월 11일 단원 김홍도·7월 12일 표암 강세황·7월 18일 관아재 조영석·7월 19일 추사 김정희가 예정돼 있다.

포스코 측은 “이번 전시는 회사의 새로운 경영이념인 ‘기업시민’ 정신을 한민족의 정신유산인 ‘선비사상’을 토대로 재해석하고자 마련했다”면서 “무더운 여름날, 많은 분들에게 즐거운 나들이가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