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여성·아동 안심귀가 시범 거리 조성 추진
안동시, 여성·아동 안심귀가 시범 거리 조성 추진
  • 손병현기자
  • 등록일 2019.06.13 18:51
  • 게재일 2019.0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 안동시가 올해 4천만원을 들여 여성·아동 안심귀가 시범 거리를 조성한다고 13일 밝혔다.

시는 안동경찰서와 협의해 여성안심귀갓길 중 하나인 송현1주공아파트 인근 골목길을 사업대상지로 선정하고 설계용역을 추진하고 있다. 앞서 시는 지난해 가톨릭상지대학 인근 골목 환경개선 사업을 펼쳐 인근 주민 및 대학생들에게 호응을 얻었다.

이에 시는 올해도 골목 환경개선에 주안점을 두고 안심귀가 시범 거리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시는 시화(市花)인 매화와 지역의 대표 캐릭터인 엄마까투리, 경찰 이미지를 활용해 LED 조형물과 벽화를 설치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시는 범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송현 1주공아파트 인근에 폐쇄(CC)TV 3대 설치할 예정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지역에 어둡고 범죄에 취약한 골목길을 밝고 깨끗한 이미지로 조성해 여성과 아동 등 안전취약계층이 늦은 시간 안심하고 귀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손병현기자 why@kbmaeil.com
손병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