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강창교서 투신한 80대, 이틀만에 숨진채 발견
대구 강창교서 투신한 80대, 이틀만에 숨진채 발견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19.05.28 20:15
  • 게재일 2019.0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7일 오전 대구시 달서구 파호동 강창교에서 투신한 남성이 이틀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28일 대구 성서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2분께 강창교 하류 500m 지점에서 투신자 수색작업을 하던 소방대원이 숨진 남성을 발견했다.

소방서와 경찰은 지난 27일 오전 9시50분께 강창교를 지나던 한 여성이 “우산을 들고 있는 할아버지가 다리 아래로 뛰어내렸다”는 신고가 접수돼 특수구조대와 경찰 기동대 등을 동원해 수색작업을 벌였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지문 분석 등을 통해 숨진 남자의 정확한 신원을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심상선기자 antiphs@kbmaeil.com
심상선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