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협·수협·산림조합 정부, 5년간 채용비리 조사
농축협·수협·산림조합 정부, 5년간 채용비리 조사
  • 고세리기자
  • 등록일 2019.04.23 19:58
  • 게재일 2019.0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림축산식품부, 해양수산부, 산림청은 관계부처 합동으로 ‘지역조합 채용 실태조사 특별팀’을 구성하고 오는 29일부터 8월 23까지 4개월간 600여개 지역조합(농·축협 498개, 수협 40개, 산림조합 62개)을 대상으로 채용 전반을 집중 조사한다고 23일 밝혔다.

정부는 농식품부, 해수부, 산림청, 농협·수협·산림조합 중앙회 등 관계부처·기관이 참여하는 특별팀을 구성, 지난 5년간 채용이 많았던 600개 지역조합과 비리제보가 들어온 모든 조합의 채용 전반을 조사할 방침이다.

정부는 이번 조사 대상이 아닌 조합에 대해서는 비리 정보를 수집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관련 부처 홈페이지에 ‘지역조합 채용 비리 신고센터’를 설치하고, 오는 24일부터 8월 23일까지 4개월간 지역조합의 채용 비리 행위를 접수한다.

대상기관은 전국의 농축협·수협·산림조합이며, 신고대상은 △채용 청탁 △시험점수 및 면접결과 조작 △채용 관련 부당지시 △정규직 전환과정 특혜 등 신규채용 및 정규직 전환과정 전반에 걸친 비리 행위이다.

/고세리기자 manutd20@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