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원룸서 20대 베트남 여성 변사체로 발견
구미 원룸서 20대 베트남 여성 변사체로 발견
  • 김락현기자
  • 등록일 2019.03.13 21:41
  • 게재일 2019.0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대 베트남 여성이 원룸에서 변사체로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구미경찰서에 따르면 13일 오후 3시 40분께 구미 시내 한 원룸에서 베트남 여성 A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숨진 A씨 옆에서 한국인 남성이 함께 쓰러져 있었으나 크게 다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A씨가 술집에 출근하지 않자 술집 종업원이 찾아왔다가 두 사람이 쓰러져 있는것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A씨는 누운 채 코에 거품이 일고 있었고, 옆에 쓰러져 있던 남성은 A씨가 다니는 술집을 찾아온 손님이라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A씨의 정확한 사인을 조사 중이다. 구미/김락현기자 kimrh@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