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공, 모바일 ‘통행료 서비스+’앱 출시
도공, 모바일 ‘통행료 서비스+’앱 출시
  • 김락현기자
  • 등록일 2019.03.11 20:35
  • 게재일 2019.0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 한국도로공사는 11일 ‘통행료 서비스’ 앱의 불편한 점을 개선한 ‘통행료 서비스+’앱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기존 앱에서는 미납요금이 발생한 후 조회까지 1∼2이 걸렸지만, 개선된 ‘통행료 서비스+’앱에서는 미납 발생 당일 실시간으로 조회 및 납부가 가능하다.

기존에는 사용이 불가능했던 법인회원도 이용할 수 있다.

또 기존 9장씩만 출력되던 하이패스 카드 사용 영수증의 수량 제한이 없어지고, 영수증 출력 시 상하·좌우 잘림 현상도 개선됐다.

이외에도 △지문인식을 이용한 간편 로그인 △하이패스 단말기 등록정보 조회·변경 △단말기 품질 조회(정상동작 여부 확인을 위한 에러율 조회) △환불 통행료 조회 등의 기능이 추가됐다.

기존 앱을 이용하던 고객은 ‘통행료 서비스+’앱을 다운받아 설치한 후 기존 앱과 동일한 ID와 비밀번호로 접속해 사용하면 된다. /김락현기자 kimrh@kbmaeil.com
김락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