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의회, ‘가이드 폭행’ 박종철 의원 제명키로
예천군의회, ‘가이드 폭행’ 박종철 의원 제명키로
  • 정안진기자
  • 등록일 2019.01.09 20:54
  • 게재일 2019.0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형식 의장, 의장직 사퇴 약속
이형식 예천군의회 의장이 공무외국 연수 중 가이드 폭행으로 물의를 일으킨 박종철 의원을 제명하겠다고 9일 밝혔다.

이 의장은 9일 오후 예천군의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하다”고 사과한 뒤 “윤리위원회를 열어 사건 당사자인 박종철 의원을 제명하는 등 강력 조치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제8대 예천군의회 임기 중에는 해외연수를 가지 않겠다”며 국외여행에 대한 입장도 내놨다. 이 의장은 의장직에서 자진사퇴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그는 “당장 의장직을 사퇴하고 싶지만, 군의회가 아닌 타 기관에서 사태를 수습할 수 없어 일을 마무리 지은 뒤 의장직을 내려놓겠다”고 덧붙였다. 예천/정안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