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공, 자원 봉사 ‘대통령 표창’
도시공, 자원 봉사 ‘대통령 표창’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18.12.06 20:29
  • 게재일 2018.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 생활편의 시설 개선
‘사랑의 집수리’ 공동 참여

대구도시공사(이종덕 사장)가 ‘2018 대한민국 자원봉사대상’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사진>

이번 수상은 최근 사회공헌팀을 신설하고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운영하는 ‘착한 일터’에 가입하는 등 더불어 살아가는 지역 공동체 구현을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과 나눔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도시공사는 배리어프리 사업을 통해 장애인을 위한 싱크대 높이 조정, 문턱 제거, 전동 빨래걸이 및 전동 휠체어 충전함 설치, 베란다 문턱 조정 등 전체 351가구 1천42건의 시설 개선을 마쳤으며, 현재는 재가 장애인의 생활상 가장 불편한 공간인 욕실을 편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욕실 배리어프리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 공사는 올해 30주년을 맞아 영구임대주택(지산5단지, 범물용지, 상인비둘기, 남산까치, 신암강남) 5개단지를 대상으로 총 사업비 19억원을 투입해 시설 개선사업인 ‘마을새단장사업’을 추진했다. 이어 장애인들의 생활 편의를 위해 점형 블록 및 안전난간, 전동휠체어 충전용 태양광 발전 설비, 경사로 및 리프트 등을 설치하고 입주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CCTV, 보안등, 계단난간 등도 새롭게 설치해 입주민이 안전하게 근린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했다.

지난 2017년 11월부터 대구시가 추진하는 사랑의 집수리 사업에 공동 참여해 혹한기와 혹서기에 취약한 주거취약계층 총 42가구에 대한 주거 공간을 새로이 정비하며, 주민의 생활 편의를 높였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