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차, 영차” 방티 타고 포항운하 건너요
“영차, 영차” 방티 타고 포항운하 건너요
  • 전준혁기자
  • 등록일 2018.09.13 20:21
  • 게재일 2018.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16일 ‘제5회 포항운하축제’
포항운하 플라워광장서 개최
방티타기·가수공연 등 볼거리
▲ 지난해 열린 포항운하축제. /포항시 제공

포항시가 100년 전 황포돛배가 다니던 동빈내항 포항운하에서 동해안 주민들의 애환이 담긴 토속적인 방티타기를 메인으로하는 제5회 포항운하축제를 개최한다.

오는 15일부터 16일까지 열리는 포항운하축제는 방티축제로도 잘 알려져 있다.

포항운하 플라워 광장 일원에서 개최되며 운하 주변 아름다운 도심공간을 이용해 많은 시민들이 청량한 가을을 재미있는 축제 및 공연과 함께 즐길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15일 오전에는 메인행사인 방티타기 읍·면·동 대항전과 청소년에코보트경연대회가 열리며 오후 7시부터는 주요인사 퍼레이드 도착을 시작으로 플라워광장 특설무대에서 개막식과 가수 현숙, 유현상, 소명, 강민주, 성진우 등의 신나는 축하공연을 즐길 수 있다.

16일에는 방티타기 직장·단체전이 개최되고 주변 광장에서는 청소년들의 환경의식·창의력·도전정신을 엿볼 수 있는 청소년에코보트경연대회 입상작 전시를 관람할 수 있다.

가을에 개최되는 포항운하축제에 오면 운치 있는 운하풍경뿐만 아니라 주변에 포스코 야경, 송도해수욕장, 죽도시장, 중앙상가 실개천거리 등이 인접해 있어 포항의 다양한 먹거리와 볼거리를 즐길 수 있다.

/전준혁기자 jhjeon@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