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가대 병원 전창호 교수 ‘정도관리 대상’ 수상
대가대 병원 전창호 교수 ‘정도관리 대상’ 수상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18.09.13 20:21
  • 게재일 2018.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창호<사진> 대구가톨릭대병원 진단검사의학과 교수가 최근 분당서울대병원 헬스케어혁신파크에서 열린 ‘2018 대한임상검사정도관리협회 추계 학술대회’에서‘정도관리대상’을 받았다.

정도관리대상은 진단검사의학 분야에서 검사결과의 정확성을 향상시켜 국민 보건에 이바지한 자에게 수여하는 영예로운 상이다.

전 교수는 지난 2014년 대한임상검사정도관리협회 요경검 분과 위원장으로 임명된 뒤 국내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소변검사 및 분변 잠혈 검사의 정도관리 업무를 맡았다.

그는 의료기관의 정도관리 교육 및 업무를 수행하면서 전국적으로 많이 발생하는 분변 잠혈 검사의 위양성에 대한 원인을 규명하고, 개선한 공로가 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전창호 교수는 “대상을 받게 돼 큰 영광이다”며 “앞으로도 진단검사 업무를 통해 국민보건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심상선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