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추석 명절 선물반송센터 운영
포스코, 추석 명절 선물반송센터 운영
  • 김명득기자
  • 등록일 2018.09.12 20:47
  • 게재일 2018.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송 어려운 선물
1%나눔재단 기탁
▲ 지난 10일 포스코 직원이 본사에 마련된 선물반송센터에서 선물 반송을 접수하고 있다. /포스코 제공
포스코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선물반송센터를 운영한다.

포스코는 지난 10일부터 오는 21일까지 포항, 광양, 서울 각 지역별로 선물반송센터를 운영해 ‘선물 안주고 안받기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선물반송센터는 임직원이 이해관계자로부터 받은 명절 선물을 반송하는 곳으로 일체 비용은 회사에서 부담한다. 선물이 임직원 자택으로 배달된 경우 선물반송센터에 연락하면 직원이 방문해 반송 처리를 돕는다.

포스코는 2003년 윤리규범을 지키는 깨끗한 명절을 만들자는 취지로 ‘선물 안주고 안받기 캠페인’을 시작해 올해로 16년째 이어지고 있다.

한편 포스코는 반송이 불가능한 선물을 모아 사외에 기증하거나 온라인 사내경매로 판매하고 있다. 사내경매로 얻은 수익은 전액 ‘포스코 1% 나눔재단’에 기탁해 포스코의 사회공헌활동에 사용한다.

/김명득기자 mdkim@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