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간송미술관, 지역 문화 랜드마크로”
“대구 간송미술관, 지역 문화 랜드마크로”
  • 김영태기자
  • 등록일 2017.04.12 00:35
  • 게재일 2017.0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의회 문화복지위
서울 간송미술관 현장 방문
예산 확보 방안 등 논의

대구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위원장 김규학)는 12일 서울 간송미술관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지난해 12월 대구 간송미술관 유치가 확정되고 건립을 위한 초기 방향 설정과 기본계획 타당성 용역이 시작되면서 지난 3월 대구 간송미술관 예정부지 현장확인을 위한 연장 선상에서 이뤄졌다.

문복위 위원들은 간송미술관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주요 소장품이 전시 중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를 방문해 세계기록유산인 훈민정음 해례본 및 난중일기 등을 관람한 후 간송미술관으로 이동, 전반적인 운영에 관한 설명을 듣고 시설을 견학했다.

이어 진행된 간담회에서 대구 간송미술관 유치의 기대효과, 부지 선정 경위, 추진계획 등을 보고받고 올해부터 오는 2021년까지 300억원이 투입되는 대구간송미술관 건립에 따른 예산 확보 방안, 시설 관리 방안 등 현실적 사항 등을 논의했다.

김규학 위원장은 “대구시와 대구시의회의 대구 간송미술관에 거는 기대가 크다”면서 “간송미술관과 대구시, 대구시의회와의 유기적 협력을 통해 대구문화의 랜드마크가 되도록 조성되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영태기자

piuskk@kbmaeil.com


김영태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