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몸 할머니에 사랑의 집 선물
홀몸 할머니에 사랑의 집 선물
  • 김명득기자
  • 등록일 2011.10.18 21:16
  • 게재일 2011.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산동서 해피하우스 입주식
포항제철소·시청 주도로 건립

속보=포항제철소가 18일 포항시 북구 학산동에서 사랑의 집 `해피하우스` 준공식을 가졌다.

해피하우스는 포항제철소와 포항시가 주도하고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기아대책이 주관하는 지역사회에 상생하는 협력모델로 소외계층에게 스틸하우스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에 준공한 해피하우스는 올해 포항제철소에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한 이웃사랑성금 중 4천500만원의 비용을 들여 홀몸노인 김모(여·74)씨를 위해 마련됐다.

포항제철소는 건축 비용을 지원하고 사회적기업인 포스에코하우징은 스틸하우스 공법으로 시공을 담당해 안락하게 생활할 수 있는 친환경 주거시설을 마련했다.

특히 이번에 지어진 해피하우스에는 LED 조명 전문 기업인 포스코 LED의 지원으로 기존 조명보다 효율성이 높고 친환경적인 LED조명을 설치해 입주자가 전기료와 조명 유지 관리 비용을 절감할 수 있도록 했다. 포스코LED는 해피하우스 입주자들이 밝고 편안한 조명으로 건강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사랑의 집 짓기 프로그램에 지속적으로 조명을 지원할 예정이다.

조봉래 포항제철소장은 “해피하우스는 정부와 후원기업, NGO는 물론 지역주민들의 적극적인 협력과 지지의 결실”이라며 “앞으로도 사랑의 집 짓기에 꾸준한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조봉래 포항제철소장, 김보미 포항시 북구청장, 전흥윤 경북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문영섭 기아대책 경북본부장, 박세광 포스에코하우징 전무, 김연태 포스코LED 사업부장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김명득기자 mdkim@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