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에 320객실 규모 호텔·리조트 들어선다
영덕에 320객실 규모 호텔·리조트 들어선다
  • 박윤식기자
  • 등록일 2019.12.12 20:12
  • 게재일 2019.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사해상공원내 2022년까지
수영장·골프장·파티 공간 갖춰

영덕 삼사해상공원 건립 예정인 호텔·리조트 조감도.
영덕 삼사해상공원에 320객실 규모 호텔·리조트가 건립된다.

경북도와 영덕군은 13일 영덕군청에서 영덕군, 현진건설과 삼사해상공원 안에 호텔·리조트 건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한다. 오는 2022년까지 1천270억원을 들여 2만1천959㎡에 지하 2층 지상 10층 일반동과 지상 4층 테라스동을 짓는다. 객실 320실과 수영장, 골프 연습장, 파티 휴게공간, 컨벤션 시설 등 부대시설을 갖춘다. 호텔·리조트가 들어서는 삼사해상공원은 영덕IC에서 자동차로 8분 거리로 매년 해맞이 축제 등 다채로운 행사로 많은 관광객이 찾고 있다. 또 주변에 골프장, 대게로 유명한 강구시장 등이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영덕은 바다 경관이 우수하고 해맞이공원, 블루로드, 대게축제 등 관광자원이 풍부해 해마다 관광객이 늘고 있으나 현대인의 욕구에 맞는 숙박시설이 부족했다”며 “호텔이 들어서면 지역민 고용 창출, 관광객 증가로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영덕/박윤식기자 newsyd@kbmaeil.com
박윤식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