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도 최초 사회적기업, 민·관합동 사회공헌 봉사활동
울릉도 최초 사회적기업, 민·관합동 사회공헌 봉사활동
  • 김두한 기자
  • 등록일 2019.12.12 15:57
  • 게재일 2019.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릉도 최초 사회적 기업인 (주)동해물류(대표 김대현)가 울릉읍 도동리 LH국민임대아파트 입주에 맞춰 홀로 사는 노인 및 장애인 6가구 이사를 도와 연말연시 훈훈한 미담이 되고 있다.
 

(주)동해물류는 울릉읍사무소 맞춤형 복지팀과 함께 고층까지 이삿짐을 날랐다.
 
(주)동해물류는 울릉읍 도동항을 중심으로 통합 물류 서비스를 제공하는 회사이며, 지난 9월 인증을 받은 울릉도 최초의 사회적 기업이다.

특히 일자리 창출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저소득자 및 빈곤층을 고용(6월 말 현재 저소득자 6명, 고령자 1명)하고 있다.
 
김대현 ㈜동해물류대표는 "울릉읍사무소에서 저소득 장애인의 사연을 접하고 홀로 사는 노인과 장애인가구의 이사를 돕기로 했다"고 말했다.

 /김두한기자 kimdh@kbmaeil.com


김두한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